초경량, 초슬림의 프리미엄 노트북, 삼성 센스 시리즈 9 리뷰 1부


* 주의 : 이 리뷰는 제 돈 주고 산 노트북 리뷰가 아닌 의뢰를 받고 쓰는 글임을 서두에 밝힙니다.




이번 리뷰는 지난 2월 말에 발표한 삼성의 프리미엄 노트북 센스 시리즈 9 (Series 9) 에 대한 리뷰입니다.



상자에서 꺼내면 바로 노트북이 있는 것이 아닌 또 하나의 멋진 센스 시리즈 9 (Series 9) 의 박스 입니다.




박스 안의 노트북 본체 입니다.

딱 보자마자 와~~ 괜찮네 이런 소리가 나올 디자인인데 사진으로 표현하기에 좀 부족하네요. ㅡ.ㅡ;;

노트북의 외관도 상당히 고급스러운데 세계 최초로 듀랄루민을 적용했다고 합니다.

듀랄루민은 프리미엄 항공소재로 알루미늄 대비 2배 강도를 가지고 있기에 시리즈 9 (Series 9) 의 경량화와 슬림화를 이룰 수 있는 핵심 소재라 할 수 있는 것이지요.
또 듀랄루민을 사용함으로 제품 표면 강도 증가로 충격에 대한 데이터 안정성 증가 했다고 합니다.




노트북의 측면부는 곡면 처리와 살짝 튀어 나온 날개를 통해 시각적 슬림효과를 극대화 시켰으며 양 사이드 끝 쪽에는 검정 코팅이 되어 있지 않아 좀 더 튼튼해 보이는 느낌이 나게 보입니다.


센스 시리즈 9 (Series 9) 의 크기는 가로 328.5mm, 세로 227mm 이며 두께는 15.9 ~ 16.3 mm 로 크기는 13.3인치의 액정에 Full Size 키보드가 들어간 것을 생각하면 사이즈도 그리 크지 않습니다.

그리고 노트북의 두께는 어찌 감이 오시나요?  감이 잘 안 오시는 분들을 위해 제 미라크와의 비교사진 들어갑니다.




제 미라크와 센스 시리즈 9 (Series 9) 의 하단부 높이 비교입니다.

미라크의 높이가 10.8mm 로 아이폰4의 9.3mm, 갤럭시s 의 9.9mm 보다는 높지만 제 핸드폰은 케이스 같은거 없는 생폰임을 감안하면 쉽게 그 높이가 어느 정도인지 감이 오실 것입니다.

휴대폰과의 비교로 보았을 때 하단부만의 높이는 약 11mm 정도 되어 보이니 삼성이 얼마나 작정하고 슬림하게 만들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또 무게는 1.31kg 으로 보이는 것은 튼튼하게 보이기에 조금 무겁다고 생각할 수 있으니 위에 언급했듯 듀랄루민을 사용해서 그런지 상당히 가볍게 만들었다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포트 도어를 적용하여 사용하지 않을 시에는 깔끔하게 보이도록 해 놓았으며 우측에는 micro SD Reader, 3.5파이 단자, 그리고 USB 2.0 포트가 달려 있습니다.

전 사진을 찍는지라 처음에는 카메라에 사용되는 SD 메모리를 바로 집어 넣을 수 있게 하지 왜 micro SD 단자를 넣어두었나 싶었는데 요즘은 휴대폰에 다들 micro SD 메모리가 들어 있으니 오히려 실제 생활에서는 SD 메모리 보다는 micro SD 메모리가 더 유용하게 쓰이더라고요.

자료 옮길일이 있을 때 휴대폰에서 쏙 뽑아서 사용하고 말이죠.




좌측에는 젤 상단에 전원 단자가 있습니다.

그리고 중간 부분에 보면 유선랜을 꼽을 수 있는 단자와 micro HDMI, 그리고 USB 3.0 단자가 있습니다.

유선랜은 바로 꼽는 것이 아닌 함께 들어 있는 Lan Dongle 을 이용해 연결이 가능합니다.

micro HDMI 를 통해 다른 기기와 연결을 할 수 있습니다만 여기에서 아쉬운 것은 보통 노트북을 사용할 때 모니터를 하나 더 연결해서 사용하곤 하는데 이를 위한 젠더를 넣어주었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습니다.

요즘은 모니터에 HDMI 포트가 달려 나오는 것들이 많지만 예전 모니터라던지 중소기업에서 나오는 모니터의 경우 HDMI 포트가 없는 경우가 많은데 이를 위해 micro HDMI to DVI 젠더 하나 넣어주는 센스가 아쉽습니다.




얇고 가벼움을 목표로 하는 노트북의 경우 사이즈가 작은 키보드가 주로 들어가 있는데 센스 시리즈 9 (Series 9) 의 키보드는 100% Full Size 를 가진 키보드로 사용하는데 상당히 편합니다.

하단부 가운데 있는 Multi Touch Pad 는 강화유리 코팅을 해서 Apple 과 동일 수준으로 touch 감 극대화를 시켰다는데 적응이 아직 안 되서 그런지 전 약간은 불편했습니다.

특히 너무 극대화를 시켜서 그런가 키보드 사용하다가 살짝만 스쳐도 움직이는게 실제 사용하실 때는 자신의 사용 패턴에 따라 터치패드의 민감도는 조절하셔야 할 듯 보입니다.




또 주변 광량에 따라 액정의 밝기와 키보드 조명이 조절되는데 밝은 곳에서는 키보드 라이팅이 꺼지며 LCD 가 밝아집니다.

반대로 어두운 곳에서는 키보드 라이팅이 밝아지며 LCD 가 어두워집니다.




함께 제공되는 가죽 파우치는 프리미엄이라는 이미지에 어울리게 꽤 잘 빠졌으며 파우치에 넣음으로 자잘한 스크래치로부터 조금은 덜 신경쓰도록 만들어줍니다.





삼성 센스 시리즈 9 (Series 9) 리뷰 1부는 이렇게 외관을 중심으로 써 보았습니다.

이 노트북을 본 주변 사람들이 디자인은 정말 멋있다고 말을 합니다.
성능도 잠깐 써보고는 가지고 싶다고 말을 합니다만 제가 이 노트북의 가격을 말해주면 거의 대부분 놀라긴 합니다.
오프라인, 온라인 통틀어 제 주변에서 이 노트북을 구입한 사람은 딱 한명으로 아직까지 쉽게 선뜻 구매하기엔 좀 버거운 가격이니깐요.
그래도 맥북에어의 경우도 상당히 고가임을 생각하고 맥과는 다른 윈도만의 장점도 있는 것을 생각하면 꽤 괜찮은 넘이긴 합니다.
다음 리뷰는 시리즈 9 (Series 9) 의 H/W 적인 특성 및 성능에 대해서 쓰도록 하겠습니다.


신고
Posted by DanielKang Trackback 1 : Comment 8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windlov2.tistory.com BlogIcon 돌이아빠 2011.03.25 10:42 신고

    우와! 나도 이런 리뷰 기회 안주나 ㅡ.ㅡ?
    DanielKang님 부러워요~~~ 요 녀석 괜찮아 보이던뎅 ㅋ

  2.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vart1.tistory.com BlogIcon 백마탄 초인 2011.03.25 12:15 신고

    흡사 에어군요,,,하하

    긍데, 하판이 좀 특이 하군요,,,센터부위에 도어를 사용 해서 디자인에 마이 치중한듯한,,,
    외모는 멋져 보입니다.

    멀티 터치 패드는 맥북만한게 없죠! ^ ^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www.danielism.com BlogIcon DanielKang 2011.03.25 13:26 신고

      처음 나왔을 때부터 맥북 에어랑 비슷하게 나왔다는 소리를 들었던 넘인만큼 전체적인 크기는 비슷비슷합니다.
      하지만 직접 보면 느낌이 다르더라고요.
      그리고 터치는... 맥북이 짱이지요.
      스마트폰에서도 아이폰이 짱이듯...

  3.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bigrockcandymt.tistory.com BlogIcon 별다방미스김 2011.03.26 04:22 신고

    와 삼성의 기술력도 뒤쳐지지 않을만큼 잘 다라오네요~ 맥하고 비교는 그래도 흐흐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www.danielism.com BlogIcon DanielKang 2011.03.26 15:46 신고

      원래 기술력만 보면 삼성이 짱이긴 하죠 다만 그걸 받쳐주는 무언가가 부족했을뿐

  4.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nabibom.tistory.com BlogIcon 마루. 2011.04.04 13:47 신고

    요즘 광고에 나오던데 이녀석이군요...
    아..놋북 바꾸고 싶어지는 포스팅...ㅎㅎㅎ.....이제 1366-768은 그만쓰고 싶어지네요..ㅠㅠ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www.danielism.com BlogIcon DanielKang 2011.04.04 22:49 신고

      그래도 요건 가격이 좀 많이 비싸요.
      가격에서 바로 뽐뿌를 접게되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