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와 강아지풀



Nikon D3100, Nikon DX AF-S Nikkor 35mm 1:1.8 G
Aperture priority, Pattern, 1/250 sec, F 1.8, - 1/3 EV, 35mm, ISO 100



산책하면서 한시도 가만히 안 있는 넘이라서 사진 찍기 정말 힘든데 요 사진은 정말 힘들게 건졌습니다.
건질 수 있었던 이유는 바로 끈을 짧은 걸로 묶고 산책을 했네요.
아무래도 긴 끈은 앞으로 뛰고 뒤로 뛰고 아주 정신이 없는데 짧으니깐 그 정도로 활발하게 뛰지는 못하거든요. ㅎㅎㅎㅎ
단.... 이 활동적인 넘이 짧은 줄을 쓰면 맘껏 못 뛰어논다는 단점이 있네요.


'Photo Life > 일상속에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울 아파트의 가을 모습  (6) 2011.11.01
A850 + 삼양 35.4 테스트 사진들  (4) 2011.10.28
붉은 노을 : 선택과 집중  (10) 2011.07.13
강아지와 강아지풀  (6) 2011.07.12
붉은 노을??  (10) 2011.07.12
산책로  (4) 2011.07.08
봄이 오는 소리  (2) 2011.04.04
Posted by DanielKang Trackback 0 : Comment 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rays.tistory.com BlogIcon raymundus 2011.07.12 15:18 신고

    강아지 너무 이쁘게 잘나왔네요,,노출도 아주 좋아보여요..^^

  2.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episodeps.tistory.com BlogIcon 소드!! 2011.07.12 15:26 신고

    검둥이다아아아~~~ㅎㅎ

  3.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iamdevivre.tistory.com BlogIcon 롤링패밀리 2011.07.12 17:48 신고

    제가 사악해서 동물들과 안친한데요...보는거는 좋아합니다. 단지 무릎에 올라오거나 하는거는 치르르~ ㅎㅎㅎ
    헌데 윗분 말씀처럼 저녀석 참 잘나왔는데요...아...잘생겼다고 해야 하나요? :)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www.danielism.com BlogIcon DanielKang 2011.07.12 23:39 신고

      요넘 잘생기지는 않았어요.
      요 사진은 어찌 사진빨이 쪼금 잘 받긴했는데 솔직히 생긴게 이쁘진 않습니다.
      다만 집에서 하는 행동이 너무 애교도 많고 귀엽워서 사랑을 많이 받고있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