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목 : 아빠와 딸의 7일간 [パパとムスメの7日間]
분류 : 일요 21시
장르 : 코미디 / 가족
각본 : 아라이 슈코, 와타나베 치호
연출 : 타카나리 마호코, 요시다 켄
방송 : TBS (2007.07.01 - 2007.08.19)
편수 : 7부작 (평균시청률 13.9%)
평가 : ★★★★★★★★★★

등장인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카와하라 쿄이치로 (47세) [川原恭一郎] - 타치 히로시
유명 화장품 회사 "美生(비세이)"에 근무하는 샐러리맨. 광고부의 부부장으로 신제품 개발 프로젝트의 리더를 맡고 있지만, 회사에서도, 본인도 별로 기대를 하지 않는 자리다. 집에서도 아내와 딸에게 귀찮은 존재로 취급당하고 있으며 화장실 세면대에게도 무시받을 정도로 존재감 없는 아저씨가 되어 있다.
딸인 코우메를 정말로 아끼고 사랑하고 있으나 2년여간 제대로 대화도 해보지 못했다. 우연한 사고로 딸과 영혼이 바뀌게 되면서 딸과 친해질 수 있는 계기가 생기게 되는 한편... 딸 대신 데이트와 시험 공부로 정신없는 날을 맞이하게 된다. 학교 생활을 우습게 봤다가 시험에서 낙제를 받는 등 고전을 면치 못한다. 그러나 서서히 딸의 삶을 이해해 가는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카와하라 코우메 (16세) [川原小梅] - 아라가키 유이
쿄이치로의 사랑스런 딸로, 고교 2학년에 재학 중. '쇼핑'과 '노래방'을 좋아하는 이 시대의 여자아이로 반에서 가장 빠른 문자 전송 능력을 가졌다.
친구도 많고 활발한 성격이지만 아빠가 싫어 2년 정도 말도 하지 않고 있으며, 축구부의 에이스 스트라이커 켄타 선배를 짝사랑하고 있다.
어느날 사고로 아빠의 모습이 되어버린 코우메...아빠 대신 가게 된 회사에는 코우메가 알지 못하는 어른의 세계가 기다리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카와하라 리에코 (42세) [川原理恵子] - 아소 유미
쿄이치로의 아내이자, 코우메에겐 친구 같은 엄마.
시원시원한 겅격으로 쿄이치로오의 관계에서 주도권을 쥐고 있다.
코우메의 표정만 봐도 코우메의 심정을 알아챌 정도로 가까운 엄마지만, 정작 둘이 바뀐것은 눈치채지 못하고...니시에의 쿄이치로(코우메)에 대한 대시로 혼란해한다. 그러나 남편에 대한 믿음으로 니시노상을 물리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오스기 켄타 (17세) [大杉健太] - 카토 시게아키
코우메와 같은 고등학교에 다니는 선배. 축구부의 에이스 스트라이커로 많은 여학생들로 부터 인기를 얻고 있다. 켄타도 코우메를 좋아하지만, 우유부단한 성격 덕에 자신의 마음을 전하지 못하고 있었다. 인격이 바뀐것은 상상도 못하고 '코우메'의 모습을 한 '쿄이치로'와의 진지한 첫 데이트를 하게 된다. 날나리의 느낌이 있지만 의외로 보수적이고 취미도 독서... 축구에만 매진하느라 제대로 연애를 해본적도 없다. 코이치로로 부터 '이시대에 흔치 않은 젊은이'라는 평을 받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니시노 와카코 (27세) [西野和香子] - 사다 마유미
비서실 출신. 쿄이치로 프로젝트 팀에서 쿄이치로가 유일하게 신뢰하는 인물. 미인이며, 일도 잘하고 성격도 좋은데 프로젝트 팀으로 배속되어 의문... 인기녀지만 쿄이치로의 모습을 하고 있는 코우메에게 끌리게 되고, 과감하게 대시하는 등 코우메네 집을 긴장하게 만드는 인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카야마 리츠코 (16세) [中山律子] - 모리타 아야카
코우메의 소꿉친구이자 동급생. 쿄이치로도 리츠코를 알고 있다. 다소 기가 세며 수다스럽고 잘 웃는 활동적인 아이. 켄타와 같은 축구부인 코세키 선배와 최근 사귀기 시작했다.
코우메와는 오랜 기간 사귄 사이로, 쿄이치로도 아이때부터 리츠코를 봐왔다. 코세키 선배와 1박 여행을 기획 중~이 일로 인해 잠시 코우메와 절교를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쿠라기 신이치 (46세) [桜木真一] - 타카다 노부히코
쿄이치로의 상사. 젊은 나이에 임원으로 발탁된 초 엘리트. 선전 부장을 겸임하고 있으며, 자신의 손은 더럽히지 않는 주의로 잘 되지 않을 것이 뻔히 보이는 레인보우 드림 프로젝트를 쿄이치로에게 넘겨버린 장본인. 코우메로 인해 바뀌게 된 레인보우 드림 프로젝트를 코이치로가 모두 책임 진다는 내용아래 소극적이나마 지원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쿠니에다 히소카 [国枝ひそか] - 사사키 스미에
코우메의 외할머니. 동경에서 2시간 이상 걸리는 시골 마을에 살고 있다.
자기 집 뒷산에 전해져 오는 전설을 알고 있다고 한다.
뇌출혈로 쓰러졌지만 뭉친 피가 퍼져 더 좋아졌다는...전설의 복숭아와 관련된 핵심 인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와타나베 타케시 [渡辺武志] - 에모리 토오루
비세이 화장품의 4대 대표이사 사장.
레인보우 드림 프로젝트 팀을 출범시킨 장본인.
어전 회의에서 내내 졸다가 오버런 하는 코우메에게 "유익한 제안" 이라며 힘을 실어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카지마 코스케 (30세) [中嶋耕介] - 야시마 노리토
쿄이치로의 부하 중 한명. "이 녀석이 말하는건 흘려들어"라는 쿄이치로의 평을 받고 있다. 과거 열정을 가지고 있었지만 현재는 모든 일을 적당히 넘기려고 하는 남자로 전락했다.
코우메에게선 학교였다면 이지메 당하기 좋은 스타일...예의 없는 남자로 평가 받는다. 업무에는 충실해 입원한 아버지도 제대로 찾아뵙지 못하는 신세다. 니시노상을 진심으로 좋아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이나 카나코 [椎名香奈子] - 이마이 리카
레인보우 드림팀의 일원. 영업 지원부 출신이다. 백화점 사장의 딸로 낙하산 출신.
매일 지각에 일에 책임감이 없고 손톱손질 등을 더 소중히 한다. 코우메의 표현으론 여고생보다도 책임감이 없는 사람.
그러나 새로운 레인보우 프로젝트의 판로 확보에 결정적인 역할을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치자키 히사코 [内﨑久子] - 이이누마 치에코
우치자키상. 레인보우 드림팀의 일원.
레인보우 드림팀의 안주인으로 경리부 출신이다.
원한사면 재정적 불이익을 받을 수 있어 쿄이치로가 코우메에게 항상 조심하라고 일러준 인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에다 코이치 [前田幸一] - 카네코 노리히토
레인보우 드림팀의 일원. 영업부 출신으로 건장하다.
하는 행동도 터프... 쿄이치로는 "건드려오면 피해" 라고 코우메에게 조언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후네 [三船渉] - 미야시타 유지
레인보우 드림팀의 일원.
관리부 출신으로 들은 사실을 사내로 잘 퍼뜨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에쿠사 [植草嘉一] - 이토 마사유키
비세이 화장품의 홍보 부장으로 쿄이치로의 상사.
혼자서 책임지는걸 매우 싫어한다.
레인보우 프로젝트 팀을 쿄이치로에게 떠넘기고 사쿠라기 선전부장의 지나치게 충실한 부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타카기 미카 [高木美佳] - 타카야마 유코
코우메와 리츠코의 동급생.
항상 셋이 함께 다닌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코제키 토모히로 [小関智弘] - 오오와다 켄스케
축구부 일원. 리츠코의 남자친구다.
리츠코와 함께 켄타와 코우메를 연결시켜주려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바모토 준페이 [柴本順平] - 히라노 료
켄타와 코제키의 친구. 코우메와 켄타를 연결해주려고 애쓰는 친구..
때문에 억지로 무리하게 켄타 옆에 코우메를 앉히는 장면도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카지노 - 카시와바라 슈지
나카지마의 동기로 잘나가는 녀석.
한직에 머무른 나카지마에게 카지노는 부러움과 시기의 대상이다.
나카지마가 그것을 극복하고 카지노와 동등한 입장에서 함께 일을 해나가게 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르파치 담임 - 타구치 히로마사
코우메의 담임 선생으로 코우메가 성적이 떨어지는 것을 조금은 독특한(?) 방식으로 잡아 주고자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모리야마 상무 - 오오와다 신야
쿄이치로의 직장상사이며 보수적인 인물이다
출처 : TV.co.kr

3분기 드라마들의 예상보다 재미가 떨어지는 가운데 우연찮게 보게된 드라마
영혼이 뒤바뀐다는 좀 흔한 소재라면 소재랄까?
하지만 서로 말 조차도 안하고 단절되었던 아버지와 딸이라는 관계에서 서로간의 뒤바뀜으로서
서로를 이해하게 되는 과정을 감동뿐만 아니라 재미까지 두 마리 토끼를 제대로 잡았다고 할까나
7부작이라는 짧은 시간 동안에 아주 간단하지만 충분히 그려내었다
출연진만으로는 분명 선택하기 힘들지만 유명한 배우들의 출연이 그 드라마의 재미를 보장하는 것이 아니라는 것은
이미 여러 드라마나 영화에서 볼 수 있었으니.. ㅎㅎ
아마 3분기 최고의 드라마라고 해도 괜찮을 듯 싶다

more..

Posted by DanielKang Trackback 0 : Comment 0

댓글을 달아 주세요